에이핑크, 2월14일 컴백한다…10주년 앨범 'HORN' 발표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2.01.22 오전 10:07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K팝 대표 걸그룹 에이핑크(Apink)가 2월 14일 컴백한다.

IST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에이핑크가 오는 2월 14일 스페셜 앨범 ‘HORN(호른)’을 발표하고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는 2020년 4월 발매한 미니 9집 ‘LOOK(룩)’ 이후 약 1년 10개월 만의 컴백이며, 지난 2021년 4월 발표한 팬송 ‘고마워 (Thank you)’ 이후 10개월 만의 신곡 발표다.

앞서 지난 21일 오후 11시 소속사 측은 에이핑크 공식 SNS 채널 등지를 통해 스페셜 앨범명 ‘HORN’과 발매일자가 쓰인 로고 이미지를 깜짝 공개해 에이핑크의 본격 컴백 행보를 예고했다. 공개된 이미지에서는 아직 얼굴을 완전히 드러내지 않은 에이핑크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져 한층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번 신보 ‘HORN’은 에이핑크의 뜻깊은 데뷔 10주년을 맞아 발매되는 스페셜 앨범으로, 유명 글로벌 프로듀서 군단이 총출동해 정규 앨범 못지 않은 역대급 퀄리티를 자랑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1년 데뷔한 에이핑크는 ‘몰라요’, ‘Mr.Chu’, ‘NoNoNo’, ‘LUV’ 등 수많은 메가 히트곡으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1도 없어’와 ‘%%(응응)’을 통해 콘셉트 변화를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지난 2020년 4월 발매한 미니 9집 ‘LOOK’ 타이틀곡 ‘Dumhdurum(덤더럼)’은 음악방송 8관왕을 차지하며 여전히 강력한 ‘K팝 대표 걸그룹’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이어, 솔로앨범, 연기, 예능, 개인 유튜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며 주목 받아온 에이핑크가 오는 2월 컴백을 확정하며, 스페셜 앨범 ‘HORN’을 통해 어떤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지 가요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 = IST엔터테인먼트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