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타-모마, 4라운드 MVP 선정

기사입력 2022.01.22 오후 01:23



(엑스포츠뉴스 윤승재 기자) 케이타(KB손해보험)와 모마(GS칼텍스)가 도드람 2021~2022 V-리그 4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남자부 케이타는 4라운드 동안 득점 1위 및 서브 3위를 달성하며 KB손해보험의 리그 상위권 수성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이에 케이타는 기자단 투표 31표 중 총 12표(케이타 12표, 허수봉 8표, 정지석 3표, 나경복 3표, 알렉스 3표, 박경민 1표, 기권 1표)를 획득해 MVP에 선정, 1라운드와 3라운드에 이어 이번 시즌 총 3번의 MVP를 수상했다. 

여자부 모마 역시 4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4라운드 동안 득점 및 공격 1위, 서브 2위를 기록하는 등 주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팀의 4승을 이끌었다. 모마는 기자단 투표 31표 중 총 12표(모마 12표, 야스민 7표, 임명옥 4표, 켈시 2표, 양효진 2표, 김희진 2표, 정대영 1표, 기권 1표)를 획득해 4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4라운드 MVP 시상은 남자부는 오는 1월 29일(토) 의정부체육관(KB손해보험 VS 대한항공)에서 진행되며 여자부는 같은 1월 29일(토) 김천 실내체육관(한국도로공사 VS GS칼텍스)에서 실시된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윤승재 기자 yogiyoon@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