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진, 숙소 앞에서 찰칵…민낯에도 굴욕없는 미모

기사입력 2022.05.13 오후 04:45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BTS 진이 민낯임에도 굴욕없는 미모를 뽐냈다.

13일 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두 팔을 활짝 벌리고 환하게 웃고 있는 진의 모습이 담겼다. 그가 사진을 찍은 곳은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숙소 앞으로 추정된다. 숙소라고 믿기지 않을 만큼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한다.

최근까지 팔에 깁스를 한 채 무대에 올랐던 진. 그는 깁스를 푸르고 회복한 상태를 드러내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어 진은 셀카를 공개했다. 그는 이마를 덮는 긴 앞머리와 민낯에도 굴욕없는 미모를 뽐냈다.

한편, 진이 속한 그룹 방탄소년단(BTS)는 6월 10일 새 앨범 '프루프(Proof)'를 발매할 예정이다.

사진 = 진 인스타그램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