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겐마' 전국환, 이경영에 경고..."죽기 전 부탁은 협박"

기사입력 2022.05.13 오후 10:30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이경영과 전국환이 대립했다.

1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 11회에서는 조태섭(이경영 분)에게 경고하는 천하그룹 김건영(전국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태섭은 자신의 말을 듣지 않은 김건영에게 경고를 하는 차원에서 김건영의 아들 김선중을 잡아들였다. 조태섭의 계획을 눈치 챈 김건영은 조태섭을 찾아 무릎을 꿇었다. 그러면서 김건영은 “선중이 보내달라. 내 자식들은 정계와 연관되지 않았으면 좋겠다. 늙은이 마지막 부탁이다. 유착관계는 제 대에서 끝났으면 한다”고 했다.

하지만 조태섭은 김건영의 제안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그러자 수십년 전, 조태섭이 자신과 검은 거래를 하는 현장의 녹음 파일을 들려줬다. 조태섭은 깜짝 놀랐다. 김건영은 “우린 악연이었다. 내가 살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의원님 손잡고 교도소에 들어갈 수도 있다. 죽기 전 부탁은 협박”이라면서 조태섭에게 경고를 날렸다.

사진=SBS 방송화면
 


오수정 기자 nara777@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