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콘서트 뒤풀이 현장…"대기 가수만 최소 250명" (당나귀귀)

기사입력 2022.05.14 오후 05:04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장윤정의 콘서트 뒤풀이 현장이 살얼음판이 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못 말리는 '회식의 여왕' 장윤정의 콘서트 뒤풀이 현장이 그려진다.

이날 장윤정은 콘서트에 게스트로 출연했던 후배 가수 지은, 해수를 자신의 찐 단골집에 초대해 뒤풀이 회식 자리를 가졌다.

장윤정은 그 자리에 또 다른 사람들이 합류할 것을 예고했고, 뒤늦게 합류한 꽃미남들을 본 후배들은 미팅을 시켜주는 줄로만 알고 들뜬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두근두근 설렘도 잠시, 알고 보니 이들은 장윤정이 점 찍은 전도유망한 트로트 새싹 가수들이었고, 마른하늘에 날벼락 같은 라이벌의 등장에 후배들은 “대기하는 가수들만 최소 250명”이라는 장윤정의 콘서트 게스트 자리를 빼앗길까 봐 폭풍 견제를 시작했다고.

"이미 정리는 끝났다"는 장윤정의 폭탄 선언에 "그런 얘길 뭐 하러 하냐"며 출연진들의 갑버튼 세례가 쏟아진 가운데 장윤정은 뉴페이스 가수들에게는 '오프닝 무대 한달 독점권'을, 기존 게스트였던 후배 가수들에게는 '평생 게스트권'을 건 서바이벌 미션을 제안했다고 해 본방송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15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사진=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