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아, 변비 고민 해결?…"4일 만에 쾌변" (빼고파)

기사입력 2022.05.14 오후 11:22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고은아가 '빼고파' 합숙 후 변화를 전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 '빼고파'에서는 배윤정, 브레이브걸스 유정, 박문치, 김신영, 고은아, 김주연(일주어터), 하재숙의 다이어트 합숙 둘째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신영은 아침부터 해독 주스를 만들었다. 변비가 심한 멤버들을 위한 것. 해독 주스를 먹고 심각한 표정을 짓던 고은아는 4일 만에 신호가 왔다며 화장실로 향했다. 이에 멤버들은 박수를 치며 축하해 웃음을 자아냈다.

고은아는 "설마설마했는데 쾌변을 했다. 오랜만에 가벼워졌다"며 뿌듯한 미소를 지었다.

이어 김신영은 오징어 현미 비빔국수를 아침으로 준비했다. 특히 김신영은 묵은지에 제로콜라를 넣어 눈길을 끌었다. 김신영은 "군내가 없어진다"고 꿀팁을 전했다.

사진=KBS 2TV 방송화면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