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김소연, 특급내조 자랑…"한달간 매일 골프쳐" (골프왕3)

기사입력 2022.05.15 오전 05:00


(엑스포츠뉴스 이지은 인턴기자) 이상우가 아내 김소연의 내조를 자랑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골프왕3'에서는 두바이로 전지훈련을 나선 '골프왕'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별 훈련생으로 출연한 이상우는 오랜만에 얼굴을 보이며 두바이 훈련에 합류했다. '골프왕 시즌 1'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이상우의 등장에 멤버들은 반가움을 표하며 근황 묻기에 나섰다.

이상우의 아내 김소연을 두고 "간다니까 반응이 어떻냐"는 김국진의 질문에 이상우는 "아내에게 '골프왕3'을 나간다고 하니까 "필드 나가서 더 연습해보라"고 얘기했다"며 김소연 따뜻한 배려를 자랑했다. 이런 김소연의 내조에 김미현은 "내조의 여왕이다"라며 감탄했다.


이어 "4월에는 거의 매일 골프 쳤다"라고 말하며 특급 훈련을 자랑한 이상우에 모두가 감탄을 이어나갔다. "김소연 씨도 골프 매일 치냐"는 윤태영의 질문에 이상우는 "아니다. 많이 안 친다. 골프에 관심 없다. 같이 골프는 두 번 쳐봤다"라고 대답했다.

"제일 보고 싶었던 멤버가 누구냐"는 질문에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김미현 프로를 선택한 이상우는 여전한 골프 사랑을 자랑했다. 김미현에게 골프에 대해 묻기까지 한 이상우의 늘어난 골프 실력에 관심이 모였다.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이지은 기자 baynio@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