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이혜원, 美 뉴욕대 가는 딸 파티 갔네…"응원할게"

기사입력 2022.05.15 오전 05:5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이혜원이 미국 명문대에 합격한 딸 리원의 근황을 전했다.

이혜원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rom Party. 응원할게 너희들의 미래를!!!! (아이들 허락받고 올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혜원, 안정환 부부의 첫째딸 리원 양의 모습이 담겨있다. 리원 양은 화이트 컬러의 오프 숄더 드레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리원 양은 친구들과 프롬 파티를 즐기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프롬이란 미국 고등학교에서 졸업 전 여는 학교 행사의 일종이다.

최근 뉴욕대학교 합격 소식을 전한 리원 양의 근황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리원아 축하해", "프롬파티라니 하이틴 영화 같아요", "엄마랑 너무 닮았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혜원은 전 축구선수 안정환과 결혼해 슬하에 딸, 아들을 뒀다.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