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김태희, 130만원 검소한 결혼식…화보 주얼리는 '100억'(TMI SHOW)

기사입력 2022.06.23 오전 09:45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배우 김태희가 화보 촬영에서 착용한 아이템 가격이 100억 원이라고 밝혀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지난 22일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TMI NEWS SHOW'에서는 '찰떡 소화! 스타들의 어나더 레벨 착용템'이라는 주제로 차트를 공개했다.

이날 1위는 비(정지훈)의 아내이자 배우인 김태희가 차지했다. 

김태희, 비 부부는 화려한 결혼식을 올릴 것이라는 대중의 기대와 달리 한 성당에서 130만 원으로 소박한 결혼식을 치뤄 화제를 모은 터.

이런 와중에 김태희가 화보 촬영에서 착용한 아이템 가격이 무려 100억 원을 호가한다고 알려져 이목을 끌고 있다.


세계적인 주얼리 브랜드 까르띠X의 초정으로 김태희는 프랑스에 방문한 바 있다. 해당 브랜드는 김태희를 위해 단 하나 밖에 존재하지 않는 하이퀄리티 주얼리를 준비했다고.

김태희가 한 화보에서 착용한 커다란 다이아몬드가 박혀있는 13.4캐럿 반지의 가격이 63억 원이라고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 반지는 다양한 다이아몬드 커팅 법과 색으로 신비롭고 화려한 분위기를 뿜어낸다.

김태희는 C사의 표범 컬렉션도 착용했다. 귀걸이, 목걸이, 팔찌 등을 모두 포함한 가격은 2억 원이라고 알려졌다.

또한 김태희는 사랑, 우정, 믿음을 표현한 브랜드 제품도 소화했다. 아름다운 원이 특징인 이 브랜드 컬렉션 가격은 6,635만 원. 이외에도 김태희는 다양한 콘셉트의 컬렉션 주얼리를 착용해 총 100억 원의 화보를 탄생시켰다.

아울러 김태희는 지난 3월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강원도 삼척 지역에 2억 원을 기부, 선행에 앞장서고 있다.

사진 = Mnet 'TMI NEWS SHOW'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