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신, '별똥별' 주연 합류...박소진·장희령은 "긍정 검토" [종합]

기사입력 2021.09.15 오후 02:38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배우 이정신이 새 드라마 '별똥별'에 주연으로 합류한다. 박소진과 장희령은 긍정 검토 중에 있다.

15일 이정신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이정신이 tvN 새 드라마 '별똥별'에 주연으로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이정신은 극중 엔터테인먼트 담당 변호사 역할을 맡아 새로운 변신에 나설 예정이다.

박소진 소속사 눈컴퍼니 관계자는 "박소진이 '별똥별'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에 있다"라고 전했다. 최근 연극 '완벽한 타인'에서 탄탄한 연기 실력을 선보인 박소진의 '별똥별'에 합류 소식에 관심이 모아진다.

장희령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는 "장희령이 '별똥별'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라고 전했다. 장희령이 TV조선 드라마 '엉클'에 이어 '별똥별'에 출연해 열일 행보를 이어나갈지 기대가 쏠린다.


한편 '별똥별'은 '별(STAR)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란 뜻으로, 스타 케어의 최전선에 있는 매니지먼트 홍보팀장 오한별과 그의 천적이자 완전무결 톱스타 공태성의 애증 가득한 로맨틱 코미디다. 최영우 작가가 극본을, '그 남자의 기억법', '낮과 밤' 이수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앞서 배우 이성경과 김영대가 캐스팅을 확정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별똥별'은 글로벌 스트리밍플랫폼 iQIYI 한국 오리지널 작품이며 tvN 편성 예정이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