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 호주 한 달 살기 끝나자마자 찾은 곳이…'자기관리 끝판왕'

기사입력 2022.05.13 오후 06:01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그룹 티아라 효민이 한국에 돌아온 근황을 전했다.

효민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음은 어디?"라는 글과 함께 캐리어 사진을 게재했다. 

최근 호주 한 달 살기 중인 근황을 전했던 효민은 다음 행선지를 고민 중임을 알리는 듯했다. 그러나 이후 효민은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을 통해 "어디긴 어디야. 한국 오자마자 벌 받으러 소환"이라는 글과 함께 런닝머신을 뛰는 영상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효민은 운동을 마친 후 "겨우 정신차리고 퇴근"이라는 문구와 함께 헬스장에서 촬영한 거울 셀카를 게재하기도 했다. 호주에서 돌아오자마자 열심히 자기관리를 시작한 모습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한편, 효민은 최근 "애초 목표는 어학 연수였으나 겁 많은 나에겐 무리일까 싶어 워밍업 느낌으로 꿈꾸던 호주 한 달 살기 스타트"라며 호주에서 한 달 살기를 시작한 근황을 전한 바 있다. 이후 그는 호주에서의 자유로운 일상을 전해 이목을 모았다.

사진=효민 인스타그램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